3D 캐드 소프트웨어 업체인 솔리웍스의 연중 파트너 컨퍼런스 취재차 미국 애너하임에 와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아바타의 제임스 카메론 감독이 참석해 관심을 끌었습니다.

카메론 감독은 둘째날 기조연설에 등장해 아바타를 만들었던 과정과 어떤 기술을 사용했는지 설명했습니다.

그는 자신을 단순 영화감독이 아니라, 기술을 코디네이트 하는 사람이라고 정의하더군요.
관련기사는 여기.

연설이 끝난 후 카메론 감독에게 한국에서 왔다고 인사를 건네니, 매우 반가워하며 한국 영화를 굉장히 좋아한다고 했습니다.

블로그에서는 영화 아바타 제작기에 대한 동영상을 소개해 드립니다. 배우의 행동을 캡처 하는 것을 넘어 감정까지 CG로 옮기는 이모션 캡처가 인상적입니다.

행사장에서 스크린에 상영되는 것을 찍은 것이라 영상이나 음향 품질이 썩 좋지는 않습니다. 감안하고 봐 주세요.